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넬슨처럼 거국적 지원 주어졌다면 일본은 하룻만에 멸망했을 터

기사승인 2021.04.30  11:11:10

공유
default_news_ad1

오늘 진실로 죽음을 각오하오니(今日固决死)
하늘이시여! 바라옵건대 반드시
이 적을 섬멸케 해 주소서!(願天必殲此賊)

 


절친 유성룡. “그는 백 번 싸운 장군으로서 한 손으로 친히 무너지는 하늘을 붙들었던 사람이었고 천재적 재질을 가지고도 운수가 없어 백 가지 재능을 한 가지도 풀어 보지 못한 사람”이라고.

 

함께 싸웠던 와키자카는!
"그 두려움과 치욕스러움에 일곱날의

곡기를 끊으면서 가장 흠모하며 가장 두렵고 가장 죽이고 싶으면서 마주 앉아 차 한 잔을 나누고 싶은 사람이라"고.


일본 해군의 전략가인 가와다는 "일본인들의 전쟁 영웅 도고를 장군의 발가락에 낀 때에 불과하다."
"만약 넬슨과 같은 거국적인 지원이 그에게 주어졌다면, 일본은 하루 아침에 멸망하고 말았을 것이다."
그러며 "대단히 실례인 줄알지만, 한국인들은 이순신 장군을 성웅이라고 떠받들기만 할 뿐"
"그 분이 진정으로 얼마나 위대한 분인가는 우리 일본인보다도 모르는 것 같다"고.

 

이 충무공 탄신을 군민과 함께 기립니다.

완도신문 wandonews@naver.com

<저작권자 © 완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